메뉴 건너뛰기

Jin_Xe2015

[J_TXT::publisher] ↓ → Just Like FireWall file

22/November/2018 by JIN

↓ → Just Like FireWall

 

출판사서평 아래쪽 페이지.

이게 뭐냐...

kafka_181122.png

헤세의 "원형" 이론이 '검은색의 기이한 아름다움'에 이를 즈음,

...

 

[J_TXT::publisher] 2018.11.22.카프카 변신.

22/November/2018 by JIN

2018.11.22.카프카 변신.

 

https://book.naver.com/bookdb/book_detail.nhn?bid=1625157

네이버 책

오늘의 책 (2008.06.03 선정)

리얼리즘을 파괴한 20세기 문학의 신화무한을 향한 카프카의 세계 "말소된 페이지 딕셔너리 넘기듯 양쪽 겨드랑이가 가렵다 날자 날자 한 번만 더 날자꾸나" 날개를 갖는 꿈, 바동거리며 더 높은 곳을 향해 기어오르는 한 무더기의 군상들을 조소하며 우아하게 날아오르는 꿈, 그 한 무더기에 기생충처럼 붙어 살아가지 않을 꿈. 억압된 성의 욕구를 풀어냈던 무의식의 세계처럼 변신의 꿈은 규격화...


책소개

밀란 쿤데라는 카프카의 작품을 두고 '검은색의 기이한 아름다움'이라 표현했다. <변신>은 쿤데라의 이러한 표현에 더없이 적합하다. 카프카는 모든 것이 불확실한 현대인의 삶, 출구를 찾을 수 없는 삶 속에서 인간에게 주어진 불안한 의식과 구원에의 꿈을, 군더더기 없이 명료하고 단순한 언어로, 기이하고도 아름답게 형상화한다.

발표된 지 90년, 1950년 이래 우리나라에 소개된 지도 반백년이 넘은 <변신>의 번역본이야 수도 없이 많지만 이번에 출간된 <변신>은 삽화가 특히 돋보인다. 아르헨티나의 유명한 아티스트 루이스 스카파티의 삽화는 <변신>의 한 장면 한 장면을 더없이 '카프카적'으로 그려내는데 성공했다.

다른 색을 전혀 쓰지 않고 검은색으로만 처리한 이 삽화들은, <변신> 뿐 아니라, 카프카의 문학세계를 시각적으로 보여주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알라딘 제공]

 

저자소개 프란츠 카프카

유대계 독일 작가. 현대 사회 속 인간의 존재와 소외, 허무를 다룬 소설가이다. 그는 비현실적이면서도 현실적인 상황 설정 속에서 인간의 존재를 끊임없이 추구한 실존주의 소설가로 널리 알려져 있다. 무력한 인물들과 그들에게 닥치는 기이한 사건들을 통해 20세기 세상 속의 불안과 소외를 폭넓게 암시하는 매혹적인 상징주의를 이룩했다는 평을 받는다.
프란츠 카프카는 오스트리아-헝가리제국 프라하의 독일어를 쓰는 중간계급의 유태인 가정에서 태어났다. 그는 자수성가한 상인으로 기골이 크고 독선적이었던 아버지와 관계가 좋지 못했다. 현실적이고 빈틈없는 아버지의 눈에는 아들의 모습이 몽상가에 불과했으며, 어린 카프카의 눈에 아버지는 지독한 일벌레에 가족은 안중에도 없이 사업의 성공에만 몰입하는 사람으로 보였다. 신분상승을 위해 어머니조차 아버지의 사업을 도와야 했기 때문에 그는 줄곧 남의 손에 의해 키워졌고, 그의 나이 두 살 때, 그리고 네 살 때 동생인 게오르크와 하인리히가 태어났지만 곧 죽고 마는 일을 목격하게 된다. 이후 그의 나이 여섯 살 때인 1889년 여동생 엘리가, 또 1년 뒤에는 발리가, 그리고 그 2년 뒤에는 오틀라가 태어나지만, 이 세 자매 역시 제2차 세계 대전의 광기에 희생당하고 만다. 아버지와의 불화와 동생들의 잇단 죽음을 목격하면서 그는 불안정한 유년기를 보낸다.
그의 아버지는 카프카에게 상인의 기질이 보이지 않자 독일계 인문 중고등학교에 입학시킨다. 이곳에서 카프카는 '루돌프 일로비, 시오니스트 후고 베르크만, 에발트 펠릭스 프리브람, 오스카 폴락 등 평생을 두고 교유하는 몇 명의 중요한 친구들을 만나게 된다. 1901년 프라하의 카를 페르디난트 대학에 진학한 카프카는 주로 문학과 예술사 강의에 흥미를 보였으나, 아버지의 바람대로 법학을 전공으로 선택한다. 하지만 법관이나 변호사가 될 생각은 추호도 없었으므로, 1906년 법학 박사 학위를 받고 법원에서 1년간의 수습 기간을 마친 뒤 일반 보험 회사에 입사한다. 1908년 보헤미아 왕국 노동자 상해 보험 회사로 자리를 옮긴 후로는 죽기 2년 전인 1922년까지 그곳에서 법률고문으로 근무하는 한편, 오후 2시에 퇴근하여 밤늦도록 글을 썼다.
이 무렵 유럽의 노동 환경은 무척 열악했다. 카프카는 공무 출장과 노동자들과의 접촉 등 이곳에서의 업무를 통해 관료기구의 무자비성, 노동자들에 대한 가혹한 대우와 이들의 비참한 생활상을 직...(하략)

[예스24 제공]

출판사서평

한 남자가 있다.
……어느 날 아침, 그는 벌레가 되어 있는 자신을 발견한다.

그저 타성처럼 살아가며 정말 내 삶이 단지 그냥 한 마리 벌레보다 나은 게 무엇인지 간혹 섬뜩한 공포로 다가온다. 그런 맥락에서 카프카의 「변신」은 단지 기괴한 이야기만은 아니다. 인간 실존의 허무와 절대 고독을 주제로 하는 「변신」은 바로 이렇게, 사람에서 벌레로의 ‘변신’을 말한다.
「변신」은 벌레라는 실체를 통해 현대 문명 속에서 ‘기능’으로만 평가되는 인간이 자기 존재의 의의를 잃고 서로 유리된 채 살아가는 모습을 형상화한다. 그레고르가 생활비를 버는 동안은 그의 기능과 존재가 인정되지만 그의 빈자리는 곧 채워지고 그의 존재 의미는 사라져 버린다. 인간 상호간은 물론, 가족간의 소통과 이해가 얼마나 단절되어 있는가를 말하고 있는 것이다.
--장영희(서강대 영문과 교수)
현대문학의 신화가 된 카프카의 불멸의 단편!
카프카의 소설 「변신」은 20세기 문학의 신화라 불린다. 그 이전까지 서양소설사에서 굳건하게 버티고 있던 리얼리즘의 성채는 「변신」 이후 요란한 파열음을 내며 균열을 일으키기 시작했다.
밀란 쿤데라는 카프카의 작품을 두고 ‘검은색의 기이한 아름다움’이라 표현했다고 한다. 카프카의 대부분의 작품들이 그렇지만 「변신」은 쿤데라의 이러한 표현에 더없이 적합할 듯하다. 모든 것이 불확실한 현대인의 삶, 출구를 찾을 수 없는 삶 속에서 인간에게 주어진 불안한 의식과 구원에의 꿈 등을 「변신」에서 카프카는 군더더기 없이 명료하고 단순한 언어로, 기이하고도 아름답게 형상화하고 있다.

나는 마구간에서 말을 끌어내오라고 명령했다. 하인은 내 말을 못 알아들은 것 같았다. 나는 직접 마구간으로 가 말에 안장을 놓고 올라탔다. 멀리서 나팔 소리가 들려왔다.
“뭔가?”
나는 물었다. 하인은 알지 못했다. 그에게는 들리지 않았던 것이다. 문 앞에서 하인은 나를 잡고 물었다.
“어디로 가십니까?”
“나도 몰라. 단지 여기를 떠날 뿐이야. 여기서 나가는 거야. 어디까지라도 가는 거야. 그렇게 하지 않으면 나는 목표에 도달할 수 없어.”
“그럼 가실 데가 있으시군요?”
하인이 물었다.
나는 대답했다. “그럼, 물론이지. 방금 말하지 않았나. 여기서 나가는 것, 그것이 내 목표라고.”
--프란츠 카프카, 「출발」

발표된 지 구십 년, 1950년 이래 우리나라에 소개된 지도 벌써 반백년이 넘은 「변신」의 번역본이야 수도 없이 많지만 이번에 문학동네...(하략)

[예스24 제공]

[J_TXT::expression] 아직 덜 익은 문체

29/December/2016 by JIN

아직 덜 익은 문체

Ex Libris.앤 페디먼.2001.

Naver 검색 Image.

[XeJ_WORD::current] boxing day.171226.

26/December/2017 by JIN

boxing day.171226.

박싱데이
http://naver.me/FOAeVYtT

[XeJ_WORD::current] R.I.P.171226.

26/December/2017 by JIN

R.I.P.171226.

Requiesca in peace

 

[XeJ_WORD::current] N포세대.171209.

09/December/2017 by JIN

N포세대.

2015 취업시장 신조어

3포 : 연애,결혼,출산

5포 : 3포+내 집 마련, 인간관계

7포 : 5포+희망, 꿈

N포 : 무수한 기.

네이버시사용어사전 : N포세대
http://m.terms.naver.com/entry.nhn?cid=43667&categoryId=43667&docId=3345263

[Fshot] 171127.JamieOliver:Christmas Pudding:fire. file

27/November/2017 by JIN

171127.JamieOliver:Christmas Pudding:fire.

jin17_1127_fimg01.jpg

 

[Fshot] 171127.Ramsay:American waqyu. file

27/November/2017 by JIN

171127.Ramsay:American waqyu.

jin17_1127_fimg03.jpg

 

[Fshot] 171127.딸기 데코:SamKim. file

27/November/2017 by JIN

171127.딸기 데코:SamKim.

jin17_1127_fimg02.jpg

 

[book] OPEN.2016.12.12.mon.11:50.

12/December/2016 by JIN

OPEN.2016.12.12.mon.11:50.

[TVnToon::drama] AR 게임 스페인 그라나다 : tvn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181206.thu.2회차 케이블방송. file

06/December/2018 by JIN

AR 게임 스페인 그라나다 : tvn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181206.thu.2회차 케이블방송.

Screenshot_20181206-174452_NAVER.jpg

 

Image ReSizing... Later...

PSX_20181206_174955.jpg

 

PSX_20181206_175008.jpg

 

PSX_20181206_175019.jpg

 

PSX_20181206_175032.jpg

 

추억.

인간의 향수를 자극하여 시청 소구 요하는 위즈?

 

2회차 끝 부분 조금 보다 끝난,

검투사의 검 VS 겜 회사 대표 쪼렙의 녹슨 검 ?

 

...

이 드라마, 이후 포스트는 온리 이미지만 허용해야 할 듯.

 

[TVnToon::drama] 붉은 달 푸른 해181202SUN. 4th(20181129thu8회)까지방송중:보리밭에달뜨면 file

02/December/2018 by JIN

http://naver.me/GKOrep0f 네이버 지식

181202_tv_01.jpg

 

181202_tv_02.jpg

 

"보리밭에 달 뜨면"

죽음의 현장에서 같은 시 구절이 두 번 나온다.

 

‘붉은 달 푸른 해’ ‘보리밭에 달 뜨면 애기하나 먹고’ 이어 ‘짐승스런 웃음은 울음같이 달더라’ 시 문구 등장…시청자 숨통 틀어쥐었다

http://m.daejeon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524626#082J

 

[2018.11.28. 23:16 My POST]

빨간스웨터여인=미이라,여자아이. 181128.붉은달푸른해. 32부작? 도현정작.

 

'붉은달 푸른해' 김선아, 천장서 서정주 時·의문의 시체 발견 [종합]
출처 : OSEN | 네이버 TV연예
http://naver.me/GciRw5N7>>

여주남편어시스턴트(내연관계):다시보기첫회처음볼때가장먼저놀란점=여주가샴푸시켜주고있는눈감고있는2편의내연의그여자:등장인물검색해보니여주의여동생:3편마지막장면의빨간스웨터입은칼맞고앉아있는시체

심리치료극에 등장하는 인형의 집
심리치료극에 등장하는 다락(먼지많은오래된보관실)
Beep.

Img Link
https://ssl.pstatic.net/mimgnews/image/109/2018/11/28/0003913094_001_20181128230424201.jpg

 

181202.sun.22:04.

지붕 밑 다락의 시체로부터 천장누수.

어린 본인의 환영인지도 모를 꼬마의 존재를 자꾸만 외부로 배설 중인 심리치료사가,

본인의 시체인지도 모를 천장 아래 그것을 향해 긴 치마자락을 끌고 있다.

마귀할망구 같은 화면을 무능하게 보기만 하고 있는 공포감.

그래서

32부작 즈음에는

누구나 알고 있던 살인사건의 전모가 밝혀질 것이다.

시.청.률. 단지 그것만 노린 것일지라도

21세기 콩쥐팥쥐 막장 드라마 못지 않게 보기 싫긴 하다.

그것은 '너의 어두움을 외면하고자 하는 문둥이 근성"이라는 막장드라마의 바이블은

이미 싯구를 통해 공공연히 연속 타격.

하여간 시청을 유도하여 할퀴고 가는 드라마의 종류임에는 확실하나

도대체 무엇으로 무엇을 노리는지 시종일관 숨막히게 진행되는 사건들은

제목 그대로 붉은 달 푸른해, 대단하다.

 

김선아의 나레이션과 본방에 나오는 한강변? 반포? 우회도로 줌 아웃 장면,

2000년 한여름에 낙향하던 에쿠스의 회색 시트, 바퀴감이 강하게 ...

마치 화면속에서 무엇인가 퍼져나오는듯한,

그냥 외면해버리고 마는 ...

 

생활리듬이 조금 더 수월하게 짜여져서

조금만 더 바빠져서

조금 더 건조하고 무난해지면 좋을 듯 싶다.

 

정신 보건 포인트

1. 겨울 여성 롱 스커트 종류를 네이버홈쇼핑에  굳이 보다가

몇 년간 꾸준한 관심사 기모원피스 검색

요즘은 후드롱기모가 롱원피스 기장으로 많이 나와있더라

몇 해 전 그 스타일들은 안보임.

2. ... 기록 불가였구나.

3. 김선아가 자주 최진실처럼 보이는 것은, 박복자 역부터 여전하다.

최진실이 쎄씨 정장을 협찬받을 때, 스물이 되면 거저 입을 줄 알았던,

오렌지계열 브리티쉬 복합 무늬 니트후드 롱 스웨터를 따라 사 입었던,

스물을 넘기면서 그 시절의 금니사이즈로부터 얼굴이 많이 동글네모지게 되면서

어울리지도 않는 옷을 왜 샀는지 몽땅 엄마 편에 어디로 보냈던 것을,

몇 해 전 부터 동네 볼일에 그런 옷 매우 필요하여 찾아대고 있던 나 때문에

또 그냥 나와서 한참 지켜봐야했던,

그 보건 포인트밖에.

4. 왜 아직 지붕이 기울어진 2층(다락이 아니었던) 부엌에서

모아둔 쓰레기봉지 너머 티비 장면을 의아하게 보고 있을까.

왜 아직 드라마 속에 살지?

5. 2000년 심은하의 드라마(제목이 복수관련이었던가 두글자) 시청으로 다시 깨달았지만,

여배우 근성이란 것이, 그냥 쉬이 치료되더라.

기억도 못 할 만큼.

끔직히 오래도록.

그런데 왜 또 ...

6. 이 드라마에 대한 포스팅의 포인트는 무엇인가.

7. 나는 TV인가 나인가

8. 문산 삼섬병원(요양원) 진입로 앞 바이오센터 지날 때마다,

부산행에 나오던 진양시, 생각하곤 한다.

진주시를 둘러싸고 있던 진양군.

9. 답답.

10.엊그제 파판카페에 몇 달 전 글에 "한국분맞냐""외국인같다"는 비방의 댓글이 몇 달 만에 극진히 또 왔더라.

(정말 어느 우주 골덩어리세요?)

[TVnToon::drama] 2017.SickNote (What' s that ?)

17/November/2018 by JIN

http://naver.me/xUDk3QBy

 

종업원이 제출하는 병결...

제목 다시 찾느라 조금 헤메다.

인스타 마이 포스트

네이버 검색으로 포스트 옛 "보고서" 꺼냄.

루퍼트의 필모그라피에서 이미 사라진 시리즈.

 

린제이로한, 큰 해쉬태그 덕분에 루퍼트 검색 목록에 아직.

 

[Lirics] 2015.10.07.10:00.Start.

07/October/2015 by JIN

2015.10.07.10:00.Start.

[cine] OPEN.2016.12.12.mon.11:45.

12/December/2016 by JIN

OPEN.2016.12.12.mon.11:45.

[Articles] 매일매일을 더 평화롭게 만들어 줄 습관 22가지. 허핑턴포스트.

27/May/2017 by JIN
http://m.huffpost.com/kr/entry/7996698

[Articles] WHO가 꼽은 '세계 10대 장수식품'. 170522.

27/May/2017 by JIN
http://mrealfoods.heraldcorp.com/view.php?ud=20170522000832

[Articles] [칼럼]그리스신화와 장애:헤파이스토스와아프로디테.161011.22:22.

11/October/2016 by JIN

[칼럼]그리스신화와 장애:헤파이스토스와아프로디테.161011.22:22.

 

POST 161011.22:07.
그리스신화와 장애인
http://m.ablenews.co.kr/News/NewsContent.aspx?CategoryCode=0006&NewsCode=000620160405125830123248
제우스의 장자 헤파이스토스는 지체장애인이다?
어머니인 헤라와 제우스, 부인인 아프로디테(비너스), 그리고 아프로디테의 남성편력 - 전쟁의신 아레스 (동생), 헤르메스(제우스의 전령), 미남 아도니스 - 에 연관한 신화와 장애인에 대한 칼럼.

[MV] OPEN.2016.12.12.mon.11:57.

12/December/2016 by JIN

OPEN.2016.12.12.mon.11:57.